884.   759 
미디어오늘 - 한나라 황우여 총장 "청와대 시사저널 절독은 언론 모독"
추천 : 132 이름 : 시사기자단 작성일 : 2007-07-15 17:12:19 조회수 : 1,238
제목 없음

 

> 뉴스 > 미디어 | 시사저널 사태
한나라 황우여 총장 "청와대 시사저널 절독은 언론 모독"
13일 주요당직자회의서…"언론 편식증 우려"
2007년 07월 14일 (토) 17:04:07 이수강 기자

청와대가 금창태 사장의 기존 시사저널을 절독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한나라당 황우여 사무총장이 "언론에 대한 오해와 모독"이라며 절독 철회를 촉구했다.

황 총장은 13일 오전 한나라당 주요당직자회의에서 "청와대의 언론관이 문제가 되는 것이 어제 오늘 일이 아니지만 최근에 다시 시사저널의 절독을 공언함으로써 또 우려를 낳고 있다"고 비판했다.

황 총장은 "지난번에도 문화일보에 대해 특정 연재소설의 선정성을 문제삼아서 절독을 하였다. 한나라당은 이에 대해서 주요 석간 종합지를, 극히 일부 연재소설을 문제삼아 절독하는 것에 대해서 언론 탄압이라고 규정한 바가 있지만 이번에도 언론의 내부 문제를 가지고 절독한다는 것 역시 언론에 대한 오해와 모독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황 총장은 이어 "언론은 민주주의의 가장 중요한 가치요, 그 근간이기 때문에 어떤 문제가 있으면 법적 장치가 되어 있어서 그 법적 장치를 통하여 정화하고 또 문제를 제거해나가면 족하지, 특히 내부 문제라면 자정기능에 맡겨서 스스로 해결하도록 기다려야 할 것이지, 청와대가 절독이라는 강한 수단으로 개입하겠다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을 뿐더러 언론에 큰 폐해를 낳게 된다는 것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며 "이러한 언론 편식증에 대해서 우려를 표하면서 청와대는 즉각 이러한 행동에 대해서 철회할 것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앞서 청와대 천호선 대변인은 12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기존의 시사저널은) 신뢰할 수 있는, 언론윤리가 바탕에 깔려있는 매체라고 보기 어려워 업무상 필요부서를 제외하고 구독을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었다.

시사저널은 지난해 6월 삼성 이학수 부회장의 인사 관련 기사를 금창태 사장이 인쇄소에서 삭제한 사건이 발생한 뒤로 노사가 장기간 대립해 오다 지난달 말 기자들이 회사를 떠나는 내홍을 겪었다. 시사저널은 편집위원들을 기자로 전환해 책을 계속 발행하고 있으며, 사표를 제출한 기자들은 '자본권력으로부터 자유로운' 새 매체 창간을 준비하고 있는 상황이다.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원본주소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59032

힘내라
  
2007-07-16 09:30:01 IP :  
역시 한나라당 기대에 부흥해 주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딴나라당
사또
  
2007-07-16 10:51:18 IP :  
코메디與...힘내세요 대다수의 국민은 새창간하려는 시사저널? 열렬히 지지합니다.
미디어오늘 - 시사저널 금창태 아들, 중앙 자회사 병특 근무 [4]
미디어오늘 - 경인일보 노조, ‘참언론’ 주주로 참여키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이메일 : true@sisaj.com | 전화번호 02-3700-3200 | 정기구독 02-3700-3203 ~ 3206
주소 : 110-090 서울 종로구 교북동 11-1 부귀빌딩 6층 <시사IN> 편집국
정기구독 약정계좌 : 국민은행 533337-01-002330 (주)참언론
투자금 입금계좌 : 우리은행 1002-134-796096 유옥경
후원금 입금계좌 : 농협 100102-56-002472 유옥경시사기자단
Copyright(C) 2007 참언론실천시사기자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