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16.   3282 
바쁘시겠지만~
추천 : 308 이름 : 박경미 작성일 : 2007-10-05 16:19:37 조회수 : 2,194
오늘 드디어 시사인을 받고 너무 기뻤습니다 .근데 3호여서 약간 놀랐어요. 여러모로  창간에 취재에 바쁘시겠지만  창간호 부터 보내주실수 없을까요~ 창간호를 무진장 기다리고 있었거든요.
시사IN 편집국   2007-10-07 22:09:30 IP :   
박경미 창간호를 못받아보셨나요.. 월요일에 다시 재발송해드리겠습니다. 죄송합니다.
3호~~?뭔소리여~~도대체 [1]
반복되는재건축. 비리는 기필코 파헤쳐야 한다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이메일 : true@sisaj.com | 전화번호 02-3700-3200 | 정기구독 02-3700-3203 ~ 3206
주소 : 110-090 서울 종로구 교북동 11-1 부귀빌딩 6층 <시사IN> 편집국
정기구독 약정계좌 : 국민은행 533337-01-002330 (주)참언론
투자금 입금계좌 : 우리은행 1002-134-796096 유옥경
후원금 입금계좌 : 농협 100102-56-002472 유옥경시사기자단
Copyright(C) 2007 참언론실천시사기자단. All rights reserved.